미술계 소식

예경, 사회성과보상사업 지방정부협의회 특별회원

등록 2020-09-22 12:57:10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조수정 기자 = 김도일 예술경영지원센터 대표가 12일 오전 서울 종로구 연건동 집무실에서 인터뷰 하고 있다. 2020.02.14. chocrystal@newsis.com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예술경영지원센터(대표 김도일)는 사회성과보상사업 지방정부협의회(회장 서울특별시)의 특별회원으로 가입했다고 22일 밝혔다. 행정안전부와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이어 세 번째 특별회원이다.

문화예술 분야의 사회성과연계채권(SIB: Social Impact Bond) 제도 도입과 활성화를 위해서다. 사회성과연계채권은 민간 투자로 공공사업을 수행한 후 성과목표 달성 시 공공예산을 집행, 투자자에게 이자와 함께 상환하는 방식이다.

사회성과보상사업은 이를 활용한 공공사업으로서 정부의 재정부족 문제와 사회문제를 동시에 해결하는 아이디어로 평가받고 있다. 사회성과보상사업 지방정부협의회는 지방자치법 제152조에 의거, 지방정부 간 정보공유와 협력 필요에 의해 구성된 행정협의회로서 팬임팩트코리아(대표 곽제훈)가 사무국을 운영한다.

예술경영지원센터는 작년 투자 등 재원 확보의 근거 마련과 문화예술 사회적경제 조직의 자생력 강화를 위해 한양대학교와 함께 문화예술 분야 특수성을 반영한 사회성과 평가모형을 개발했다. 올해는 조직이 창출하는 사회적가치를 화폐화하는 연구를 진행 중이다.

올 상반기에는 ▲댄스플래너(무용전공자의 해외 무용단 입단 지원 등 일자리 창출) ▲주식회사 옴니아트(버려지는 회화작품을 활용한 가방 등 제작 및 신진 예술가 수익 창출)의 사회성과를 화폐 환산한 '문화예술 사회적 임팩트 보고서'를 발간했다.

현재 ▲하비풀(온라인 문화예술취미 플랫폼 운영 및 노숙인 일자리 창출) ▲해녀의부엌(지역 유휴공간 활용 및 공연·식사 결합 콘텐츠 개발)이 문화예술 사회성과를 화폐화하여 보상하는 사업에 참여 중이다.

문화예술 분야 첫 사례라고 할 수 있는 올해 사업의 성과는 '2020 예술경영주간 문화예술 사회성과 포럼'(12월1일)에서 공유할 예정이다.

김도일 예술경영지원센터 대표는 "사회성과보상사업 지방정부협의회 가입을 계기로 예술경영지원센터가 문화예술 분야에서 새롭게 사회문제를 해결하는 방법에 대해 좀 더 적극적인 역할을 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ealpaper7@newsi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