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술계 소식

인천공항, 한식 주제 특별전 '맛멋상자' 개최…8월17일까지

등록 2022-06-23 12:07:32

기사내용 요약

공사,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과 공동 개최
잔치(Feast) 주제로 한식 등 한국의 이미지 알려
한식·도락과 궁중 잔치 문화상자 두 가지 연출

associate_pic
[인천공항=뉴시스] 홍찬선 기자 = 인천국제공항공사는 23일부터 오는 8월17일까지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 3층 중앙에서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과 한식을 주제로 한 특별전시 '맛멋상자'를 공동개최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전시회를 방문한 여객들이 한식-도락 문화상자를 체험하고 있는 모습. (사진=인천공항공사 제공)2022.06.23.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홍찬선 기자 = 인천공항공사는 23일부터 오는 8월17일까지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 출국장 중앙에서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과 한식을 주제로 한 특별전시 '맛멋상자'를 공동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는 한식 문화 전파를 위해 잔치(Feast)를 주제로 한식 및 한국적 이미지를 알리게 된다.

특히 박스형태로 제작한 체험형 전시품을 통해 '한식·도락 문화상자'와 '궁중 잔치 문화상자'가 이번 특별전시를 통해 소개된다.

한식·도락 문화상자는 한식을 조리해 먹는 과정까지 소리를 공감각적으로 엮은 소리담은 상자와 한식 취향을 알아볼 수 있는 '한식담은상자' 등을 체험할 수 있게 구성됐다.

또한 궁중잔치 문화상자는 궁중연회를 주제로 한식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전시·체험형 상자로 전통회화인 '일월오봉도'와 전통의복인 '한복' 두 가지 연출을 선보이게 된다.

한식문화상자 특별전은 인천공항을 시작으로 올 하반기에는 카자흐스탄 누르술탄과 미국 뉴욕 등에서 전시가 진행된다.

김경욱 공사 사장은 "최근 인천공항의 일일 여객 수가 4만명을 넘는 등 코로나19 이후 다시 공항이 활기를 찾아가고 있다"며 "공항을 다시 찾은 여객들이 우리 문화의 아름다움을 한껏 느낄 수 있도록 수준 높은 문화예술콘텐츠를 유치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ania@newsis.com